'매뉴얼'에 해당되는 글 6건

  1. 2014.10.17 웨스트랜드 (Wasteland) (4)
  2. 2014.10.15 타임즈 오브 로어 / Time of Lore
  3. 2014.10.13 돌아온 여우 / FOX
  4. 2011.03.28 월드 오브 울티마 2 - 화성의 꿈
  5. 2007.12.06 깜빡이 매뉴얼
  6. 2007.11.23 혈십자 패키지

웨스트랜드 (Wasteland)

왕고전 게임 웨스트랜드.
핵전쟁 이후의 삭막한 세계를 무대로 하는 SF RPG이다.
제일 좋아하는 RPG라는 장르이고 게다가 SF물이어서 좋아하는 작품 중 하나인데 워낙 고전이라 그래픽에 적응하기가 힘들어 아직 플레이는 해보지 않았다.
매뉴얼 만든김에 조만간에 플레이해봐야겠다.
본 매뉴얼은 Apple기종 기준으로 작성되었지만 IBM판도 비슷하리라 본다.

2014.10.17 수정
오타와 폰트크기가 일정하지 않는 오류를 발견해 수정한 김에 보기 좋은 폰트로 모두 교체해 재등록 완료!


웨스트랜드(Wasteland) 매뉴얼 다운로드

웨스트랜드.zip







타임즈 오브 로어 / Time of Lore

울티마를 탄생시킨 명품개발사 오리진.

그곳에서 수많은 명작들을 많이 만들었지만 이 Time of Lore도 결코 빠질 수 없는 게임이다.

당시로써는 획기적이라고 볼 수 있는 형식인데 흡사 일본식 액션RPG를 보는듯한 느낌이다.

볼때마다 실행해보는데 초반만 진행하고 접은 횟수만도 몇십번을 될 듯하다^^

조만간 진득하게 붙들고 한번 클리어 해보고 싶은 게임다.


↓ Time of Lore 매뉴얼 다운받기 


Times of Lore.zip






돌아온 여우 / FOX

고전게임 중 액션아케이드에서 가장 유명한 게임이라면 단연 고인돌이 꼽힐 것이다.

그 외에도 영화를 게임화한'브루스 브라더스'나 '돌아온 여우'등이 있는데 비슷한 시기에 제작사 한곳에서 모두 발매된 게임들이다.

TITUS라는 게암개발사인데 액션아케이드 분야에서만큼은 메이져라고 볼 수 있다.

아무튼 한가지에 몰두하기 힘든 성격탓에 클리어해보진 못했지만 매뉴얼 작업하면서 다시 한번 해볼까 하는 생각이 들 정도로 꽤 흥미로워 보인다.

원래 RPG위주의 매뉴얼 작업을 하려다가 그냥 눈에 먼저 띄는 것부터 하고 있다.^^

그나저나 2년반만의 작업재개인가.. 흐.. 


↓ 돌아온 여우 매뉴얼 다운로드 


FOX.zip



 



월드 오브 울티마 2 - 화성의 꿈

울티마의 끝없는 진화에 생긴 외전이랄까... 오리지날 울티마와는 세계관이나 배경이 완전 틀리다.
하지만 울티마6에서 채용된 특유의 탑뷰시점만 봐도 오리진의 게임이라는 냄새가 물씬 풍긴다.
실제 게임을 플레이해보지는 못했지만 매뉴얼 제작하며 내용을 얼핏보니 매뉴얼 없이 진행하기는 힘들듯한 고난이도 RPG인거 같다.
작업중에 원본 매뉴얼의 편집이 너무 엉망이라 꽤 고생했다.
매뉴얼 내용중 영문명칭들은 거의 페이지마다 틀리고 제일 황당했던건 페이지순서가 맞지 않는다는 것이었다.
이상하게 페이지가 넘어가는데 내용이 안맞다 싶었더니 절반정도의 페이지가 이리저리 섞여있는 것이 아닌가.
아무래도 이번 매뉴얼은 다시 한번 자세히 검토해서 수정판이 나오지 않을까 싶다^^

월드 오브 울티마 2 - 화성의 꿈 매뉴얼 다운로드
  
  
  
  
  

깜빡이 매뉴얼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깜빡이 패키지를 리뉴얼하면서 부실한 흑백 매뉴얼을 컬러로 다시 만들던 중이었는데 매뉴얼 작업이 다른 파트로 넘어가면서 사장되었다. ㅠㅠ


'GPH > 깜빡이' 카테고리의 다른 글

F300깜빡이 백라벨  (0) 2010.06.03
깜빡이 매뉴얼  (0) 2007.12.06
깜빡이 SD카드 라벨  (0) 2007.06.29

혈십자 패키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SD카드 라벨은 혼자 작업하고 매뉴얼은 애뮬크래쉬 운영자인 남윤총님과 같이 작업을 했었다.
당시 시간에 쫓겨 회사에서 철야작업까지 했었던 기억이 난다.
대부분의 작업은 남윤총님이 맡아했고 난 인쇄형식에 맞게 페이지 맞춤작업과 기타 잡일 등 서포트 역이었다.
노력에 비해 많이 판매되지못한게 많이 아쉽지만 수년전의 그래픽을 그대로 사용해 화려한 그래픽에 익숙한 게이머들에게 외면받은게 사실이긴하다.
다만 그 특유의 게임성은 열혈 게이머들에의해 인정받은 수작이기도 하다.

'GPH > GP2X' 카테고리의 다른 글

F200 Quick Guide  (0) 2008.05.13
3v 어뎁터 인증라벨  (0) 2008.01.25
혈십자 패키지  (0) 2007.11.23
Clock2x 스킨제작  (0) 2007.01.03
GP2X 조이스틱 캡 촬영  (2) 2006.12.22
U/I보드 작업 이미지  (0) 2006.07.15